헤드폰과 결합한 스마트폰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헤드폰에 터치 디스플레이가 생겼다.

Digital Man - 에스콰이어 Esquire Korea 2017년 1월호Digital Man - 에스콰이어 Esquire Korea 2017년 1월호

VINCI HEADPHONES

전화를 통화보다 뮤직 플레이어로 많이 사용한다면 스마트폰과 헤드폰을 결합하는 것도 나쁘지 않은 아이디어다.

물론 누군가 먼저 해냈다.

‘비니시 헤드폰’은 헤드폰에 큼지막한 터치 디스플레이를 더한 구조다. 심 카드를 넣고 3G 연결로 스포티 파이, 아마존 뮤직, 사운드 클라우드 등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를 곧바로 이용할 수 있다.

32기가바이트의 자체 저장 공간도 자랑이다. 아마존의 인공지능 비서 알렉사 지원으로 음성 명령, 음성 검색도 가능하다. 심박 센서, GPS를 탑재하고 피트니스 추적 기능도 지원한다. 한 번 충전으로 10시간 사용 가능하고 가격은 약 12만원이다.

헤드폰에 터치 디스플레이가 생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