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트 굽는 디스커버리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랜드로버 올 뉴 디스커버리가 주방으로 변신했다. 빵 굽는 토스터, 스테이크를 구울 수 있는 바비큐 그릴이 장착된 것은 물론, 아이스크림, 버터까지 만들 수 있는 전 세계에 단 하나뿐인 차다. | 자동차,랜드로버,SUV,요리,디스커버리

올 뉴 디스커버리 X 제이미 올리버랜드로버 올 뉴 디스커버리가 ‘바퀴 달린 드림키친’을 만들었다. 셰프 겸 방송인인 제이미 올리버를 위해 특수 제작된 올 뉴 디스커버리는 전 세계 단 하나뿐인 차다. 엔진 베이에 장착된 4.7L 용량의 찜기, 휠에 장착된 알루미늄 케이싱, 정지 용기에서는 버터와 아이스크림까지 만들 수 있다. 랜드로버 그릴에서 영감을 얻은 바비큐 그릴이 적용됐으며 후방 좌측 창문엔 8가지의 허브를 수납할 수 있고, 후방 우측 창문엔 양념통 서랍이 숨겨져 있다. 가장 눈길을 사로잡는 건토스터다. 센터 콘솔에 위치한 2개의 슬롯은 시중의 토스터보다 우아해 보인다. 여기에 동력 인출 장치를 이용한 회전 구이 기계와 파스타 기계, 접이식 슬라이드형 조리대까지 그야말로 키친 오브 드림카의 탄생이다. “네 바퀴 달린 주방을 보고 깜짝 놀랐어요. 엔진 아래 찜기를 두고 트렁크에 올리브오일 용기를 위치할 수 있을 거라고는 상상도 못 했으니까요. 우리 가족에게 완벽한 맞춤형 올 뉴 디스커버리예요.” – 제이미 올리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