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핫한 동양양과자점 8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동쪽 나라 달다구리의 맛. | 동양양과자점

❶ 낙원양과자의 말차 사브레 겉과 속을 말차로 대동단결. 바삭한 말차 맛 비스킷 안에 꾸덕꾸덕한 말차 맛 필링을 빵빵하게 채워 넣으니 그 맛이 배가된다. 말차 특유의 쌉싸래함을 그리 선호하진 않는데, 그 맛이 얕지도 깊지도 않고 적당해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 이런 종류의 디저트는 맛있는 속만 파먹곤 하는데, 비스킷도 고소해 몽땅 해치웠다. 테이크 아웃 매장으로 포장만 가능하다. 4000원.주소 서울 종로구 수표로28길 21-49---❷ 후식당의 복숭아 타르트후식 전문 식당에서 만난 뜻밖의 인생 디저트. 10여 개의 디저트를 먹은 후였고, 마지막으로 찾은 곳에서 KO패 당했다. 잘 익은 복숭아만 먹어봐야지 했다가 순식간에 호로록 들이삼켰다. 바삭한 파이지, 캐러멜 라이즈해서 더 달콤한 크렘 파티시에르 크림 맛에 홀려 그릇 바닥까지 싹싹 긁어 먹었다. 1인 1 디저트로는 한참 부족하고 ‘후식 세 끼’ 정도는 먹어줘야 싶다. 여름 한정 메뉴로, 이번 여름이 가기 전에 먹어봤으면 한다. 꼭. 8000원.주소 서울 성동구 왕십리로2길 34 ---❸ 오리앙떼의 흑임자, 유자&무화과 양갱디저트 메뉴는 양갱 4개가 전부, 계절마다 4가지 메뉴를 내보인다. 두 번째 시즌 메뉴로 간택받아 이름을 올린 건 흑임자, 복숭아, 초코마블, 유자&무화과 양갱. 흑임자 양갱은 쫀득하게 씹히는 찰진 떡 같다. 고소하기도 하다. 유자&무화과 양갱은 젤리처럼 부드럽게 씹히고, 향긋한 유자 맛도 은은하게 풍긴다. 간혹 씹히는 무화과의 식감도 재미있고. 예쁘고, 앙증맞고, 한 입 거리에 심지어 맛도 있어 먹고 또 먹게 되는 것이 함정. 3800원.주소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54길 16-9 ---❹ 스펙터의 단호박 앙버터 모나카 일단 모나카 위에 뿌려진 단호박 가루 향이 식욕을 돋운다. 맛은 향만큼 풍부하진 않지만 이게 또 장점이라면 장점이다. 단호박 앙금 맛이 너무 강하면 모나카, 버터와 어울리지 못했을 테니까. 보통 앙버터는 딱딱한 식감의 바게트가 받치고 있는데 이건 부드러운 모나카가 감싸고 있어 입천장이 까지는 일 없이 먹기 좋다. 나이프로 썰기보다 손으로 쥐고 ‘앙’ 베어 먹는 게 더 맛있다. 4000원. 주소 서울 종로구 필운대로6길 23-1--- ❺ 사월의 물고기의 쑥 카늘레카늘레의 정석 ‘겉바속촉(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에 충실하다 못해 기분 좋게 쫀득하다. 쑥떡을 썩 좋아하지 않는데, 적당히 탄 맛과 향이 쌉싸래한 쑥의 풍미와 조화롭게 느껴진다. ‘소떡’ 대란 버금가는 쑥떡 대란이 일어나는 곳. 어울리는 메뉴로 ‘쑥 라테’와 ‘쑥&초코 테린’, ‘쑥쑥이’ 삼단 콤보에 도전해 보자. 3000원.주소 서울 마포구 성미산로 95--- ❻ 미완성식탁의 녹음이 정도 풍요로운 맛이면 디저트보다 요리라고 하는 편이 맞다. 여름 숲속에서 채취한 온갖 재료를 플레이트 위에 담장 쳐 케이크로 옮겨놓은 듯하다. 말차 맛 비스퀴 조콩드, 후추 크럼블, 바닐라 올리브 오일, 화이트 발사믹 비니거 젤리, 토마토, 타임 허브. 손바닥만 한 크기의 케이크에 들어가는 재료만 나열해도 이 정도다. 녹음이 짙은 숲에서 길을 잃은 듯 재료를 분석해가며 먹게 되는데, 이참에 자신의 미식을 측정해봐도 좋겠다. 9500원.주소 서울 마포구 망원로6길 37---❼ 도라지17의 도라지 양갱‘건강한 디저트’라는 말에는 모순이 있지만 이건 그럴 것 같다. 3년 이상 된 도라지를 꿀과 한약재에 17일 동안 여러 번 끓이고 절여 디저트를 만든다. ‘도라지 디저트가 얼마나 디저트답겠어’가 먹기 전 솔직한 마음. 먹고 난 후에는 언제 그랬냐는 듯 격파왕이 된다. 도라지 풍미와 단맛의 강함 정도는 도라지 정과, 도라지 젤라토, 도라지 양갱 순. 도라지 양갱은 입 안에서 묵처럼 낭창인다. 5000원주소 서울 용산구 한남대로 60---❽ 연희양과점의 커피 무화과 파운드 뛰어난 비주얼을 자랑하거나, 번뜩이는 재료로 만든 디저트가 있진 않지만 카늘레, 피낭시에, 타르트 등 갖가지 구운 과자를 만날 수 있다. 메뉴마다 조각으로 판매해 종류별로 맛봐도 부담 없다. 나름의 기준으로 고른 메뉴는 의외의 조합을 자랑하는 커피 무화과 파운드. 재료를 얼마나 아낌없이 넣고, 정성들여 만들었는지 맛으로 전해진다. 1만6000원.주소 서울 서대문구 연희로11가길 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