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정남, 상남자의 눈물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배정남도 울고 시청자도 울었다.

https://twitter.com/_PINK__ROSE__/status/1074335315366539266

배정남이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하숙집 할머니와 재회를 하며 시청자들을 울렸다. 어린 나이에 홀로 자취를 하게 된 배정남이 부모처럼 돌봐준 하숙집 할머니 차순남씨를 찾으며 시작됐다. 할머니가 돌아가시지는 않았을까 걱정하며 수소문한 배정남은 마침 그의 어렸을 적 모습을 기억하던 동네 주민에 의해 할머니의 소식을 듣게 되었다. 거동이 불편해 요양병원에 계시다는 차순남 할머니를 만나기 위해 곧장 병원으로 달려갔고, 할머니를 기다리며 긴장한 탓인지 떨고 있는 그를 볼 수 있었다. 할머니를 보자 봇물 터지듯 눈물을 쏟아냈고 늦게 찾아와서 죄송하다는 말을 반복했다. 할머니는 "아니야 늦게 안 왔어. 나도 정남이 너무 보고 싶었어"라며 미소를 지었다. 20년만의 재회였다. 그 어떤 드라마보다 뭉클하고 감동적인 장면을 모아봤다.

https://twitter.com/visualdivenews/status/1074477104291409921

https://twitter.com/Grumpy23312054/status/1074298249773641729

너가 좋다는 건 다 해주고 싶었다.

_차순남할머니

 

https://twitter.com/strongssu/status/1074312975941419008

https://twitter.com/khanad99639514/status/1074338412893745152

https://twitter.com/mindong0728/status/1074431322712461312

https://twitter.com/rnoodindigo/status/1074482642630799360

https://twitter.com/924b2be025c5441/status/1074474816030281728

https://twitter.com/lick_your_smile/status/1074475740492525568

https://twitter.com/Korea_Malesub/status/1074310209412067328

https://twitter.com/lovei20/status/1074300887747579904

https://twitter.com/Whitli0n/status/1074300762564419585

https://twitter.com/tealbluedeer/status/1074300373513338881

배정남도 울고 시청자도 울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