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시의 2019 가을겨울 시즌 남성 컬렉션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대조와 다양한 조합 그리고 90년대의 독립적 개성을 바탕으로 남성 패션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한 지방시 2019 가을겨울 남성 컬렉션. | 지방시,FW컬렉션,남자옷추천,남자가을코디,가을패션

  꾸띄르 방식으로 제작된 화이트 컬러의 플래스트런 셔츠. 자개 단추로 장식된 전통적인 체크 패턴의 코트. 이중 울 소재를 활용한 와플 코트. 이번 시즌 테마인 ‘페가수스’와 그래픽 텍스트로 수 놓인 티셔츠와 아우터. 하이브리드 소재 다운 파카와 레이어링한 지방시의 새로운 퍼퍼(peffer) 연출법. 지방시의 시그니처 프린트를 조합한 콜라쥬 셔츠. 돌을 변형시킨 모양의 살짝 높은 바이커 부츠. 지방시 프리폴 컬렉션에서 선보였던 두툼한 플랫솔 스니커즈.   지방시가 2019 가을겨울 시즌 남성 컬렉션을 선보였다. 지방시 아티스틱 디렉터인 클레어 웨이트 켈러는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슬림한 라인과 루즈하거나 오버사이즈인 스타일을 조합해 독자적인 스타일의 컬렉션을 완성했다. 슬림한 수트 자켓과 박시한 코트는 넉넉한 플레어나 루즈한 가라테 팬츠와 매치되었고, 바이올렛∙푸치아∙블루 등의 대담한 색조와 블랙∙네이비∙카멜 컬러 등의 클래식한 컬러가 조화를 이루었다. 또한 크링클 가죽, 이중 패브릭, 미세한 글라스로 촘촘하게 수작업한 판넬 등 소재의 압도적인 텍스처는 지방시 하우스의 정교한 디테일을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대조, 다양한 조합, 90년대의 독립적인 개성을 바탕으로 밤낮을 어우르는 풍성한 의상을 선보인 지방시의 2019 가을겨울 남성 컬렉션은 이번 시즌 남성복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