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OPLE

이강인 라리가 첫 선발 출전, 데뷔골 작렬

'한국 축구의 미래' 이강인이 라리가 첫 선발 출전 경기에서 데뷔골까지 기록했다.

BY이충섭2019.09.26
 
이강인은 26일(오늘)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서 첫 골을 기록했다.

이강인은 26일(오늘)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서 첫 골을 기록했다.

데뷔 후 첫 선발 출전한 이강인이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데뷔골까지 기록했습니다. 이강인은 26일 새벽(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홈구장에서 벌어진 ‘2019-20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6라운드 헤타페와의 경기에서 전반 39분 데뷔골을 터뜨렸습니다. 최근 3경기 연속 교체 출전을 통해 심상치 않은 조짐을 보였던 이강인이 드디어 첫 골을 기록한 것이죠. 만 18세의 어린 선수가 세계 최정상급 리그에서 연일 활약 중인 모습을 보니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스페인 현지 매체 '아스'는 경기 후 "발렌시아 100년 역사상 골을 성공시킨 가장 어린 외국인 선수이자 아시아 출신 최초로 골을 기록한 선수"라는 내용으로 이강인의 골 소식을 크게 다뤘네요.
발렌시아 동료들과 함께 사진을 찍은 이강인.

발렌시아 동료들과 함께 사진을 찍은 이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