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처럼 따뜻하고, 집처럼 포근하게 다시 돌아온 구찌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긴 계절을 지나 어제처럼 집으로 돌아왔다.


Coming home


엠브로이더리 디테일의 테크노 셔츠 128만원, 데님 팬츠 가격 미정,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더블 G 골드 버클 벨트 76만원 모두 구찌.

엠브로이더리 디테일의 테크노 셔츠 128만원, 데님 팬츠 가격 미정,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더블 G 골드 버클 벨트 76만원 모두 구찌.


파나마 울 재킷 420만원, 파나마 울 베스트 150만원, 스트라이프 셔츠 가격 미정,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파나마 울 재킷 420만원, 파나마 울 베스트 150만원, 스트라이프 셔츠 가격 미정,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레더 트리밍 디테일의 코트 500만원, 니트 톱 가격 미정,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샌들 124만원 모두 구찌.

레더 트리밍 디테일의 코트 500만원, 니트 톱 가격 미정,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샌들 124만원 모두 구찌.


비스코스 재킷 330만원, 실크 크레이프 셔츠 120만원, 빈티지 캔버스 팬츠 가격 미정,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비스코스 재킷 330만원, 실크 크레이프 셔츠 120만원, 빈티지 캔버스 팬츠 가격 미정,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필로 캐리어 410만원 모두 구찌.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필로 캐리어 410만원 모두 구찌.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필로 캐리어 410만원 모두 구찌.

파나마 울 팬츠 150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필로 캐리어 410만원 모두 구찌.


호스빗 디테일의 라지 톱 핸들 백 410만원 구찌.

호스빗 디테일의 라지 톱 핸들 백 410만원 구찌.


라벨과 에나멜 인터로킹 G 호스빗 디테일의 재킷 243만원, 비스코스 자카르 셔츠 124만원, 코튼 팬츠 가격 미정, 호스빗 디테일의 샌들 124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라벨과 에나멜 인터로킹 G 호스빗 디테일의 재킷 243만원, 비스코스 자카르 셔츠 124만원, 코튼 팬츠 가격 미정, 호스빗 디테일의 샌들 124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사이키델릭 G 프린트 재킷 390만원, 비스코스 자카르 셔츠 124만원, 사이키델릭 G 프린트 팬츠 166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사이키델릭 G 프린트 재킷 390만원, 비스코스 자카르 셔츠 124만원, 사이키델릭 G 프린트 팬츠 166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드릴 재킷 330만원, 스트라이프 터틀넥 스웨터 130만원, 코튼 팬츠 155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비니 39만원 모두 구찌.

드릴 재킷 330만원, 스트라이프 터틀넥 스웨터 130만원, 코튼 팬츠 155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비니 39만원 모두 구찌.


더블브레스트 재킷 360만원, 스트라이프 셔츠 가격 미정, 브이넥 스웨터 99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더블브레스트 재킷 360만원, 스트라이프 셔츠 가격 미정, 브이넥 스웨터 99만원, 실크 타이 30만원 모두 구찌.


패치 디테일의 블루종 340만원, 스트라이프 터틀넥 스웨터 130만원, 빈티지 체크 팬츠 166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비니 39만원 모두 구찌.

패치 디테일의 블루종 340만원, 스트라이프 터틀넥 스웨터 130만원, 빈티지 체크 팬츠 166만원, 호스빗 디테일의 부츠 가격 미정, 비니 39만원 모두 구찌.


긴 계절을 지나 어제처럼 집으로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