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종로, 답십리, 청량리, 자양동에 숨어있는 ‘실비집’ 그곳이 궁금하다

실제로 들어간 비용만 받는다는 ‘실비집’이 서울에도 있다.

BY남윤진2020.06.12
청량리 수산시장 5호집

청량리 수산시장 5호집

서울에도 먹고 싶은 재료를 사가면 즉시 만들어주는 실비집이 있다. 청량리 수산시장에는 수산물을 사서 갖다 주면 조림이나 구이, 탕을 만들어주는 곳이 있다. 상차림 비는 따로 없고 양념값만 받는 정도? 실비집의 장점은 저렴한 가격과 넉넉한 인심이다. 저렴한 가격만큼 현금결제가 필수이니 실비집을 방문할 때는 꼭 현금을 챙겨야 한다. 검색해도 잘 나오지 않는 서울의 실비집 네 곳을 소개한다.
  
종로 뚱순네
종로에 잔술을 파는 곳이 있다. 술을 시키면 안주가 공짜인데 이곳에는 메뉴판과 의자가 없다. 큰 테이블 하나에 기본 안주를 두고 동그랗게 둘러서서 다 같이 먹어야 한다. 술을 마시면 기본 안주가 전부 공짜다. 기본 안주로는 뻥튀기, 두부, 부추전, 김치, 감자, 맛살, 멸치 등이 있는데 젓가락 없이 이쑤시개로 찍어 먹으면 된다. 소주나 막걸리는 종이컵에 가득 따라서 단돈 천 원에 마실 수 있다. 종로에 들를 일이 있다면 한 번쯤 가봐도 좋다. 할아버지들과 옹기종기 모여 술 한잔 마실 수 있는 정이 넘치는 곳이다.
주소 서울 종로구 서순라길 23  
영업시간 8:30-19:30
  
현대시장 실비집
답십리 현대시장 안쪽에 위치한 실비집. 가게 이름이 그냥 ‘실비집’이다. 메뉴판은 따로 없고 입구에 있는 냉장고의 재료를 보고 먹고 싶은 음식을 얘기하면 사장님이 그 즉시 요리해준다. 가격은 갈치, 열기 등 생선구이는 만원, 탕 종류는 이 만원 정도라 생각하면 된다. 거기에 사장님 기분에 따라 내어주는 달걀 프라이 서비스까지 기대해도 좋다.
주소 서울 동대문구 전농로4길 53
문의 02-2214-1205
영업시간 15:00-24:00
 
청량리 수산시장 5호집
청량리 수산시장에는 재료만 가져가면 안주를 요리해주는 곳이 있다. 상차림 비 따로 없이 조림비 5000원, 구이비 3000원, 그야말로 진짜 재료값만 받는 실비집인 것이다. 조림에 들어가는 채소나 양념 그리고 맛을 보면 “정말 이렇게 받아도 되나” 싶을 정도다. 저렴한 가격은 물론 정성 가득, 손맛 좋은 사장님께 반하지 않을 수 없다. 재료만 가져가면 안 되는 요리가 없다.
주소 서울 동대문구 고산자로34길 48  
영업시간 10:00-22:00
 
뚝도시장 시골집
이곳은 동네 주민들 사이에서만 소문난 실비집 중 하나다. 메뉴판은 없고, 있는 재료로 다양한 요리를 만들어주거나, 먹고 싶은 메뉴를 이야기하면 시장에서 장을 봐와 요리를 해주기도 한다. 이곳에서는 김치가 맛있어 대패 삼겹살이나 꼬막, 전 등을 많이 주문한다. 소쿠리 가득 담아 내어준 꼬막은 만원에 먹을 수 있다. 손으로 쓱쓱 적어 주는 영수증도 친근하다.
주소 서울 광진구 동일로10길 10
문의 010-8668-6241
영업시간 17:30-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