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서 느끼는 남미의 맛, 타코바 리스트 5 | 에스콰이어코리아
LIFE

서울에서 느끼는 남미의 맛, 타코바 리스트 5

남미 음식을 찾기 어렵다는 말도 이제 옛말. 와인, 맥주와 궁합이 좋은 것은 물론, 남미 음식의 정수를 다루는 타코바들을 소개한다.

오정훈 BY 오정훈 2022.04.21

주파카 타코

주파카 타코(@jupaca_taco)주파카 타코(@jupaca_taco)주파카 타코(@jupaca_taco)주파카 타코(@jupaca_taco)주파카 타코(@jupaca_taco)
최근 한남동에 문을 연 주파카 타코는 남미와 스페인의 음식을 바탕으로 타코를 표현하는 식당이다. 처음 방문한다면 주파카의 네 가지 타코를 맛볼 수 있는 메뉴 ‘웰컴 투 주파카 타코스’를 추천한다. 주파카 타코의 육류 재료는 비프와 포크뿐인데도 소스와 속 재료의 조합이 달라 다채로운 맛을 선사한다. 타코의 기본이라 할 수 있는 또르티야도 직접 만들어 옥수수의 고소한 맛이 듬뿍 담겨있다. 다만 아쉬운 점은 1인 업장이기 때문에 꼭 예약을 해야 한다는 것. 예약은 포잉을 통해 할 수 있다.  
 
 

타께리아 엘 몰리노

타께리아 엘 몰리노(@el)타께리아 엘 몰리노(@el)타께리아 엘 몰리노(@el)타께리아 엘 몰리노(@el)타께리아 엘 몰리노(@el)
타께리아 엘 몰리노는 멕시코 음식의 현지, 현대화를 꿈꾸는 ‘몰리노 프로젝트’가 운영하는 식당이다. 멕시코에서 파인 다이닝을 경험하고 2018 베스트 셰프 멕시코에서 우승을 차지한 진우범 셰프가 연 ‘멕시칸 다이닝’이기 때문에, 기존의 타코바들과는 사뭇 분위기가 다르다. 타코의 재료부터 범상치 않게 흰살 생선과 이베리코, 새우, 양고기를 사용한다. 음식을 준비하는 과정을 들여다보면, 넷플릭스의 다큐멘터리 〈타코 연대기〉가 그대로 떠오를 정도다. 추천하는 주류도 테킬라와 메즈칼이니 한국 현지화된 멕시코 음식의 경지가 궁금하다면 바로 예약하러 가자.  
 
 

타코스탠드

타코 스탠드(@tacostandkr)타코 스탠드(@tacostandkr)타코 스탠드(@tacostandkr)타코 스탠드(@tacostandkr)타코 스탠드(@tacostandkr)타코 스탠드(@tacostandkr)
해방촌 주민에게 인근 식당을 추천받는다면 그 대답 중엔 아마 ‘와일드덕 칸틴’과 ‘힐즈앤유로파’가 껴있을 것이다. 이 두 업장을 모두 운영하는 ‘와일드덕 콜렉티브’에서 몇 주 전 새로운 타코바 ‘타코 스탠드’를 오픈했다. 아직은 다양한 메뉴가 있지 않지만, 앞서 언급한 두 식당과 같이 방문했을 때 가장 편안하고 기분 좋아지는 공간이라 단언할 수 있다. 음식의 완성도는 물론, 훌륭한 페어링은 기본으로 갖추고 있다. 또 앞선 두 식당을 생각하면 얼마 지나지 않아 해방촌에서 가장 핫한 식당이 될 것은 자명한 사실. 여유 있게 방문할 수 있을 때 하루라도 빨리 가볼 것을 추천한다.  
 
 

와하카

와하카(oaxaca_seongsu)와하카(oaxaca_seongsu)와하카(oaxaca_seongsu)와하카(oaxaca_seongsu)와하카(oaxaca_seongsu)와하카(oaxaca_seongsu)
성수에 오래 자리 잡은 멕시코 요리점 ‘와하카’. 와하카는 멕시코의 지역 이름이다. 이 식당의 주인장은 와하카를 우리나라의 전라도에 빗대곤 하는데, 그만큼 전통과 문화가 가장 진하게 남아있으며 음식이 유명한 지역이다. 그런 지역의 이름을 가져온 만큼, 이 식당에서는 진한 멕시코 맛을 만날 수 있다. 매번 소스를 오랫동안 끓이고, 다른 재료 준비에도 남다른 정성을 쏟아낸다. 그렇게 준비한 재료를 아낌없이 양껏 사용하니, 맛이 없으려야 없을 수 없다. 와하카에서는 정성스레 끓인 소스에 고수를 듬뿍 올린 엔칠라다를 추천하는데, 입이 살짝 얼얼하면서도 맥주가 잔뜩 당기는 그 맛을 본다면 바로 이 식당의 단골이 될 것이다.
 
 

하시엔다

하시엔다(@hacienda_seoul)하시엔다(@hacienda_seoul)하시엔다(@hacienda_seoul)하시엔다(@hacienda_seoul)하시엔다(@hacienda_seoul)하시엔다(@hacienda_seoul)하시엔다(@hacienda_seoul)
뉴욕식 멕시코 요리를 즐길 수 있는 ‘하시엔다’는 멕시코에서 공수한 아보카도와 직접 만든 살사 소스가 돋보이는 식당이다. 식자재 본연의 맛을 최대한 살린 요리를 다루는데, 그중 완벽한 상태의 아보카도를 사용한 과카몰레 & 칩은 이 식당의 대표 메뉴로 꼽힌다. 특히 오징어가 들어간 깔라마리 타코가 이 과카몰리와 궁합이 좋으니, 곁들여 먹는 것도 추천한다. 과한 식사가 부담스러운 사람에겐 멕시칸 콥샐러드도 있으니 걱정하지 말고 방문해 보자.
 
에디터 윤승현
사진 / @jupaca_taco, @el, @tacostandkr, @oaxaca_seongsu, @hacienda_seoul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