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0년대 러닝화를 닮은 처치스 스니커즈 | 에스콰이어코리아
STYLE

1980년대 러닝화를 닮은 처치스 스니커즈

시간을 달리는 달튼 스니커즈.

ESQUIRE BY ESQUIRE 2020.08.04
 
 

Run to You 

 
복고적인 러닝화를 모티브로 한 달튼 스니커즈 69만원 처치스.

복고적인 러닝화를 모티브로 한 달튼 스니커즈 69만원 처치스.

처치스 스니커즈를 미심쩍게 생각하는 사람들에게 이 스니커즈를 꼭 보여주고 싶다. 달튼 스니커즈. 1980년대 러닝화를 꼭 빼닮은 스니커즈다. 날렵한 실루엣, 울퉁불퉁한 러버 트랙 솔, 스웨이드를 덧댄 앞코, 영리하게 조합한 색은 영락없는 빈티지. 온갖 형태와 가치의 스니커즈가 범람하는 시대에도 이렇게 순수한 레트로는 도무지 보기 힘들다. 이 스니커즈를 신고 칼 루이스처럼 달리기는 곤란할 테고, 짧은 치노 쇼츠나 가벼운 면 슈트 차림에 신길 권한다. 

Keyword

Credit

    EDITOR 고동휘
    PHOTOGRAPHER 김재훈
    ASSISTANT 이기연
    DIGITAL DESIGNER 이효진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