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빼빼로 과자에 크런키를 입힌 '크런키 빼빼로' 정식 출시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당초 기획 제품이었으나, 시험 판매 당시 하루 7000여개가 팔려나갈 정도로 큰 호응을 얻어 정식 출시됐다.

롯데제과, 크런키 빼빼로

롯데제과, 크런키 빼빼로

빼빼로 과자에 바삭한 초콜릿 크런키를 입힌 ‘크런키 빼빼로’가 출시됐습니다. 롯데제과가 스테디셀러 두 제품을 합쳤네요. 크런키 초콜릿의 바삭함과 빼빼로 특유의 고소한 맛으로 SNS 상에서는 '맛없없(맛이 없을 수 없는)' 메뉴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습니다. 롯데제과 관계자에 따르면 크런키 빼빼로는 당초 기획 상품이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정식 출시 전 시험 판매 당시 하루 7000여 개가 팔려 정식으로 출시하게 됐다고 하네요. 그 인기 탓인지 크런키 빼빼로를 파는 곳을 찾는 사람들이 많이 보이는군요. 가격은 1500원.

당초 기획 제품이었으나, 시험 판매 당시 하루 7000여개가 팔려나갈 정도로 큰 호응을 얻어 정식 출시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