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승연애2 제주도 편 시작! 4커플이 방문한 제주 맛집은? | 에스콰이어코리아
FOOD

환승연애2 제주도 편 시작! 4커플이 방문한 제주 맛집은?

흑돼지 오마카세부터 바다 뷰 횟집까지 다 모았다.

최아름 BY 최아름 2022.09.30

소못

@o2c6t@o2c6t@o2c6t@o2c6t@o2c6t@o2c6t@o2c6t@o2c6t@o2c6t@o2c6t
보기만 해도 웃음이 나온다는 태이와 나언의 데이트. 그들이 제주에 도착하자마자 방문한 곳은 흑돼지 오마카세 ‘소못'이다. ‘소못'은 오픈한 지 얼마 되지 않은 따끈따끈한 신상 맛집. 화로는 제주에 걸맞게 현무암으로 직접 제작해 특별함을 더한다. 소못의 오마카세는 관자살, 가브리살, 우대 갈비, 뽈살 등 다양한 흑돼지의 부위를 경험해 볼 수 있는 건 물론, 야채와 국수, 밥까지 한상차림으로 만날 수 있다. 또 하나의 장점이 있다면, 흑돼지 오마카세인데 가격은 4만 5천 원으로 꽤 합리적이라는 것. 부담 없는 오마카세를 즐기고 싶다면, 소못이 좋은 선택지가 되어 줄 것이다.
 

우럭의 숲

@wooluck_house_jeju @wooluck_house_jeju @wooluck_house_jeju @wooluck_house_jeju @wooluck_house_jeju @wooluck_house_jeju
X와 함께 데이트하러 간 지수와 원빈이 선택한 ‘우럭의 숲'. 위치마저 완벽한 이곳은 공항에서 가까운 무근성길에 있다. 이름만 들었을 땐 횟집 같지만, ‘우럭튀김'을 파는 레스토랑이다. 메인 메뉴인 우럭튀김은 커다란 우럭 한 마리를 통으로 튀기고, 직접 만든 특제 소스와 파채를 올려 만든 요리. 담백한 우럭살과 파채의 조합은 엄청난 궁합을 자랑하는 데다 밥까지 비벼 먹으면 완벽한 마무리가 된다. 우럭튀김 말고도 함께 주문할 수 있는 단호박 치즈 불닭, 제주 통한치 튀김 등 이름부터 맛있는 메뉴가 다양하니, 방문하기로 했다면 다른 메뉴도 함께 먹어볼 것을 추천한다.
 

카페 송키

@songkee_rina@songkee_rina @songkee_rina @songkee_rina @songkee_rina @songkee_rina @songkee_rina
반려견을 키우는 희두와 나연에게 딱 어울리던 공간, ‘카페 송키'. 메뉴를 시키면 SNS에 당장 올리고 싶을 정도로 예쁜 음식만 나오는 브런치 맛집이다. 이곳은 사장님이 직접 만드는 수제 플레이트와 애플망고 빙수가 유명한데, 훌륭한 비주얼과 더불어 맛까지 책임지는 공간이다. 위치적으로도 공항과 가까워 제주 여행을 시작하는 장소로도 좋을 듯하다. 입장하면 반려견 ‘반디'가 손님들을 반겨주는데, 애교가 많고 친화력이 많아 기분 좋은 여행의 시작을 책임져 줄 수 있기 때문. 예쁜 공간을 찾고 있었는데, 강아지까지 좋아한다면 망설임 없이 꼭 방문해야 할 곳이다.
 

김녕오라이

@ory_fishmarket @ory_fishmarket @ory_fishmarket @ory_fishmarket @ory_fishmarket
선택받진 못했지만, 그 누구보다 맛있는 음식을 먹는 것 같았던 해은, 규민, 지연의 데이트. 그들이 간 곳은 세기알 해변 바로 앞에 있는 ‘김녕오라이'다. 이곳은 맛있는 회를 먹으며 아름다운 바다를 볼 수 있는 장점덕에 웨이팅을 할 정도로 엄청난 인기를 자랑하는 곳이기도 하다. 김녕오라이의 대표 메뉴는 바로 ‘돔베 사시미'. 어종은 당일 오전에 결정되며, 도마 위에 두툼하게 회를 잘라 올리는 것이 특징이다. 크고 두꺼운 회 덕에, 한 입 먹으면 입안으로 쫄깃함이 가득 찬다. 묵은지와 김을 함께 먹으면 금상첨화. 이렇게 맛있는 회를 맛보고 싶다면, 오픈 시간인 4시에 맞춰 서둘러 가 보는 것도 좋은 방법일 듯 하다.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