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뜨끈하고 달달한 스키야키 맛집 4

푸짐한 야채와 잘 익은 소고기를 노른자에 푹 찍어 먹으면 입안 가득 퍼지는 달달함.
추운 겨울이면 더 생각나는 스키야키 맛집 네 곳을 소개한다.

BYESQUIRE2021.01.15
좌 : 무명스키야키 / 우 : 타카

좌 : 무명스키야키 / 우 : 타카

네기스키야키

네기스키야키 @sushiluvaaaa네기스키야키 @sushiluvaaaa네기스키야키 @sushiluvaaaa네기스키야키 @sushiluvaaaa네기스키야키 @sushiluvaaaa
압구정역 근처 안다즈 호텔 건물 지하 1층에 위치한 네기스키야키. 국내 다이닝 신의 강자 네기 컴퍼니의 식당으로 ‘네기' 두 글자를 마주하는 순간 믿음이 간다. 고기를 먼저 구운 뒤 양념을 붓는 관서식과 우리에게 익숙한 전골 형태인 관동식 두 종류의 스키야키는 아름다운 마블링이 일품인 투뿔 특등심을 사용하고 스키야키 단품과 사시미 등이 포함된 오마카세 세트를 선택할 수 있다. 품질 좋은 고기를 직원이 직접 구워주기에 맛은 말할 것도 없고 코스 마지막에 만들어주는 계란덮밥까지 관서식 스키야키를 즐기기에 완벽한 식당이다. 집으로 받아볼 수 있는 포장용도 있으니 참고하자.
 
주소 서울 강남구 논현로 854 지하 1층, 네기스키야키
연락처 02-543-1060
영업시간 월~토요일 점심 11:30~14:30, 저녁 19:00~22:00, 일요일 17:00~21:00
정보 바로가기 
 
 

한냄비

한냄비 @meokqueen한냄비 @meokqueen한냄비 @meokqueen한냄비 @moodyeating한냄비 @seo.hyeon한냄비 @moodyeating
한남동 순천향병원 근처에 위치한 한냄비. 소박한 규모지만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는 곳으로 방문 전 예약이 필수다. 관동식 스키야키와 샤부샤부 두 종류를 판매하고 있고 고기는 상대적으로 저렴한 미국산과 투뿔 한우 중에서 선택할 수 있어 가격에 대한 부담이 적다. 소기름과 버터 중 하나를 선택해 기름칠을 한 후 야채와 고기를 ‘한냄비'에 끓여낸다. 푸짐하게 나오는 야채는 부담 없이 무료로 추가할 수 있고 마무리로는 고기 육즙 위에 김치와 함께 볶아주는 볶음밥을 추천한다.
 
주소 서울 용산구 대사관로30길 17  
연락처 02-2297-0166
영업시간 매일 11:00~22:30 브레이크타임 15:00~17:30, 일요일 휴무
정보 바로가기 
 
 

타카

타카 @yunji39타카 @yunji39타카 @yunji39타카 @yunji39타카타카
국내 갓포요리의 선두주자 배재훈 셰프가 선보이는 관동식 스키야키의 정석 타카. 점심과 저녁 스키야키 코스 단일 메뉴로 점심에 6만 5천 원이라는 금액이 다소 부담스러울 수 있지만, 갓 지어 나온 솥밥과 함께 즐기는 제철 식자재를 사용한 튀김과 생선회, 최고급 투뿔 한우 채끝등심을 사용한 스키야키, 마무리 빙수까지 알찬 구성이기에 호사스러운 점심을 즐기고 싶을 때 이곳을 추천한다. 몬드리안 호텔 1층에 위치해 있으며 방문 전 예약하는 것이 좋다.  
 
주소 서울 용산구 장문로 23 몬드리안호텔이태원 1층
연락처 02-794-7661
영업시간 매일 점심 12:00~14:30, 저녁 18:00~21:30
정보 바로가기
 
 

무명스키야키

무명스키야키 @d._.foodb무명스키야키 @d._.foodb무명스키야키 @d._.foodb무명스키야키 @d._.foodb
2021 망고플레이트 인기 맛집에 선정된 신당역 근처의 무명스키야키. 신당의 숨은 맛집으로 오픈 시간이 지나면 웨이팅은 필수다. 미국산과 한우 두 종류의 고기를 선택할 수 있으며 새우, 관자 등의 해산물도 추가할 수 있어 다채롭게 즐길 수 있다. 배추와 청경채, 다양한 버섯류, 우동까지 포함된 푸짐한 구성으로 저녁 식사와 술안주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어 좋다. 야채와 계란은 리필 가능하며 마지막 우동 사리는 고기 육즙을 그대로 흡수해 감칠맛을 선사한다.
 
주소 서울 중구 퇴계로87길 30 수정탕
연락처 010-9276-6168
영업시간 매일 17:00~23:00, 월요일 휴무
정보 바로가기 
 
 
사진/ 인스타그램 @sushiluvaaaa @meokqueen @seo.hyeon @moodyeating @yunji39 @d._.foodb 
 

Keyword

Credit

  • EDITOR 손형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