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억원에 낙찰된 '세계에서 가장 비싼 만화책'은? | 에스콰이어코리아
LIFE

42억원에 낙찰된 '세계에서 가장 비싼 만화책'은?

비트코인이 아니라 만화책에 투자를 해야하나.

ESQUIRE BY ESQUIRE 2021.09.16
헤리티지 경매

헤리티지 경매

세계에서 가장 비싼 만화책 기록이 경신됐습니다. 1962년 마블에서 출판된 ‘어메이징 판타지 15호’가 미국 헤리티지 경매에서 한화 약 42억원에 낙찰됐기 때문이죠. 스파이더맨이 처음 등장한 해당 만화책은 완벽한 보관 상태로 높은 금액으로 판매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이전 최고 기록인 슈퍼맨이 표지에 등장한 ‘액션 코믹스 1호’보다 약 4억원 더 높은 금액이네요.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