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F 아시아 영화 아카데미 소식 | 에스콰이어코리아
LIFE

BIFF 아시아 영화 아카데미 소식

리티 판 감독이 2022 CHANEL X BIFF 아시아영화아카데미 교장으로 위촉됐다.

ESQUIRE BY ESQUIRE 2022.08.24
아시아영화아카데미(Asian Film Academy, AFA)가 샤넬과 손잡고 CHANEL X BIFF 아시아영화아카데미를 새롭게 선보인다. 아시아영화아카데미는 영화 인재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그들이 새롭고 대담한 포부를 펼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아시아 최고의 영화 교육 프로그램이다. 이번 2022 CHANEL X BIFF 아시아영화아카데미를 이끌 교장으로 리티 판 감독이 선정됐다. 여기에 탄 추이 무이 감독과 엄혜정 촬영 감독이 연출과 촬영 멘토로 함께한다.
 
2022 CHANEL X BIFF 아시아영화아카데미 교장 리티 판 감독

2022 CHANEL X BIFF 아시아영화아카데미 교장 리티 판 감독

캄보디아 출생의 리티 판 감독은 아시아를 대표하는 영화 감독이자 시나리오 작가다. 그는 첫 다큐멘터리 영화인 〈사이트 2〉(1989)로 제10회 아미앵국제영화제에서 다큐멘터리상을 수상했다. 이후에 〈잃어버린 사진〉(2013)으로 제66회 칸영화제 주목할만한시선상을 수상하며 스포트라이트를 받았고, 같은 해 제18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아시아영화산업과 문화발전에 헌신한 아시아영화인에게 수여하는 올해의아시아영화인상을 거머쥐었다. 〈피폭의 연대〉(2020)로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베를리날레다큐멘터리상을, 최근에는 〈에브리띵 윌 비 오케이〉(2022)로 제72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은곰상:예술공헌상을 수상하며 저력을 보여주었다.
 
연출 멘토 탄 추이 무이 감독

연출 멘토 탄 추이 무이 감독

연출 멘토로 참여하는 말레이시아의 탄 추이 무이 감독은 1978년생으로 5살에 작은 나무 의자를 만들고, 9살에는 아동용 잡지를 출판했다. 12살에는 백과사전 완독을, 17살에는 주간 학생잡지에 칼럼을 실었으며, 27세에는 영화 〈사랑은 이긴다〉(2006)로 제11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뉴 커런츠상과 국제영화평론가협회상, 제36회 로테르담국제영화제에서 타이거상을 수상했다. 이후 〈에브리데이 에브리데이〉(2009)로 제31회 끌레르몽페랑단편영화제 국제경쟁부문 대상을 거머쥔 바 있는 그녀는 칸영화제가 주관하는 시네폰데이션 레지던스 프로그램에 초청받았으며, 현지의 다양한 영화제작 워크샵 멘토로도 활동하였다. 더욱이 젊은 영화인을 육성하기 위한 NNW Film(Next New Wave Film) 워크샵을 구성해 말레이시아 내 뉴웨이브 운동을 주도한 바 있다. 또한, 탄 추이 무이 감독은 최근작 〈바바리안 인베이전〉(2021)으로 제24회 상하이국제영화제 금잔심사위원대상을 받았다. 
 
촬영 멘토 엄혜정 감독

촬영 멘토 엄혜정 감독

촬영 멘토로 함께하는 엄혜정 촬영 감독은 아시아영화아카데미의 1회 졸업생이다.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촬영 및 조명전공으로 미술 석사 졸업 후, 전주대학교와 중앙대학교 및 단국대학교에서 강의했다. 현재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상원 영화과에 출강 중이다. 촬영감독으로 참여한 김영남 감독의 단편영화 〈나는 날아가고 너는 마법에 걸렸으니까〉(2001)가 제54회 칸영화제 시네폰데이션 부문 초청을 시작으로 조규옥 감독의 〈핑거프린트〉(2004)는 제9회 부산국제영화제, 제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상영되었으며, 본 작품으로 제3회 미쟝센단편영화제 촬영상을 거머쥐었다. 이후에는 단편영화 연출작 〈즐거운 우리집〉(2004)으로 제57회 칸영화제 비평가주간에 초청됐다. 장편으로는 이수연 감독의 옴니버스 장편 〈가족시네마-E.D.571〉(2012)을 작업하였으며, 이후 〈해빙〉(2017)으로 제18회 올해의여성영화인상 기술상을 수상했다. 2020년에는 김진민 감독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인간수업〉의 촬영 감독으로 작업하는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고 있다.
2022 CHANEL X BIFF 아시아영화아카데미에는 올해 35개국 407명의 지원자가 몰리며 아시아영화아카데미 역대 최고 참가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전체 선발 인원 중 여성영화인들이 67% 비율을 차지했으며 아프가니스탄,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 등 중앙아시아 국가 및 나우루, 예멘 등 다양한 아시아 국가에서 참가가 늘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최종 선발된 참가자는 9월 27일부터 10월 14일까지 18일간 전문교육 이수 및 멘토링 등을 거쳐 단편영화를 제작하게 된다. 완성된 작품은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중 공식 상영될 예정이다.
한편, 샤넬은 창립 이래로 영화계와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영화 관련 활동을 통해 신진 감독들을 후원해왔다. “앞으로 펼쳐질 미래의 일부가 되어라.”라는 창립자의 바람에 따라, 샤넬은 미래 영화계를 이끌고 나갈 촉망되는 젊은 인재를 위한 환경 조성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 중이다. 이런 노력의 일환인 CHANEL X BIFF 아시아영화아카데미는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영화업계의 젊은 인재를 발굴하고 양성하는 것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