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의 카메라, 페이즈 원 XT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IQ4 데이터 백과 로덴스톡 렌즈가 포함된 XT 키트 6890만원부터 페이즈원 by MI7. | 카메라,페이즈원,페이즈 원 XT,XT 카메라,phaseone

「 Far & Away 」   IQ4 데이터 백과 로덴스톡 렌즈가 포함된 XT 키트 6890만원부터 페이즈원 by MI7. 페이즈원은 오늘날 지구상에서 가장 비싼 카메라를 만드는 브랜드. 지난 4월 내한한 피아 스탕에루프(Pia Stangerup) 부사장의 표현을 빌리자면 ‘1%의 카메라’를 지향한다. 부의 1%를 말하는 게 아니다. 페이즈원 카메라의 주 소비층은 카메라 애호가(즉, 수집가)가 아닌 사진 작업 애호가다. 높은 가격은 브랜드의 럭셔리 전략이 아니라 가히 집착에 가까운 기술 개발에 연원하기 때문이다.   1993년 설립 이래 오직 이미지 품질의 혁신에만 몰두해온 이 완고한 브랜드가 사상 처음으로 야외 촬영용 카메라를 내놨다. 세상에서 가장 작은 풀프레임 중형 카메라 XT가 그 주인공이다. 모듈 구조, 직관적 조작 계통에 뷰파인더나 릴리즈 등을 별도로 연결할 필요도 없는 여행 친화적 디자인이다. 물론 여행용이라기엔 여전히 크고 무겁다고 불평할 이도 있을 터. 다만 현재 인류가 만들 수 있는, 이보다 작은 어떠한 카메라도 페이즈원의 품질 기준에 부합하지 않을 따름이다. XT는 데이터 백에 따라 최고 1억5000만 화소의 이미지를 구현한다. →  IQ4 데이터 백과 로덴스톡 렌즈가 포함된 XT 키트 6890만원부터 페이즈원 by MI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