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겨울철 서울 대방어 맛집은 어디?

추운 겨울에 꼭 먹어야 하는 대방어! 오픈 전부터 줄 서는 맛집 ‘바다회사랑’만큼이나 인기 많은 대방어 맛집을 알아봤다.

BY남윤진2021.12.14

사당 바다당

@badadang__@badadang__@badadang__@badadang__@badadang__@badadang__@badadang__
숙성회 전문점 ‘바다당’에서는 숙성 방어회를 제대로 맛볼 수 있다. 방어회를 주문하면 초대리 밥이 나오는데 이게 또 신의 한 수다. 처음에는 방어회에 고추냉이만 얹어서 회 맛만 오롯이 느끼고 이후에 초대리 밥 위에 방어 한 점 얹어 먹는 것을 순서로 방어 먹방을 시작하면 된다. 방어회만 먹는 게 질릴 것 같다면 연어, 참숭어, 참돔 중 한 개를 선택해 방어회와 반반 메뉴를 주문하면 된다. 참고로 방문하기 전 예약은 필수다.
  

합정 알배기

@albaegi_seoul@albaegi_seoul@albaegi_seoul
깔끔한 방어회 맛집을 찾는다면 합정의 ‘알배기’를 기억할 것. 일단 주문을 하면 콘치즈 구이를 내어주는데 본격 먹방을 시작하기 전 입가심하기 좋다. 방어는 대, 중, 소로 인원에 맞게 주문하면 되고 부위별로 나눠 썰어준다. 칼집 모양도 부위별로 다르게 내서 씹는 맛도 다르고 더 쫄깃하다. 간장에 한 번, 초장에 한 번, 막장에 한 번씩 찍어 먹으면 각기 다른 맛을 느낄 수 있다. 함께 나온 김에도 싸 먹고, 묵은지에도 싸 먹으면 질릴 틈 없이 먹을 수 있다.
  

강남 자매수산

@pjylove0105@pjylove0105@pjylove0105
줄 서는 대방어 맛집 ‘자매수산’이다. 맛집답게 입구에는 기다리는 사람들로 가득하다. 방어를 맛보기 위해서는 기다림은 필수다. 기다려서 들어가면 바로 황태 미역국을 기본 찬으로 내어주는데 추운 속을 달래기에 제격이다. 방어를 주문하면 도톰하게 썰어 내어주는 신선한 방어의 맛에 놀라고 양에 다시 한번 놀란다. 기름진 방어회를 먹으며 서더리 매운탕을 사이드 메뉴로 시켜 라면 사리까지 넣어주면 그 궁합은 그야말로 최고다.
  

노량진 전라상회

@jeonla_omakase@jeonla_omakase@jeonla_omakase@jeonla_omakase@jeonla_omakase@jeonla_omakase@jeonla_omakase
‘회’하면 빠질 수 없는 노량진 수산시장. 그중에서도 방어를 소개할 때 ‘전라상회’를 빼놓을 수 없다. 푸짐한 양은 물론 신선함은 말할 것도 없다. ‘전라상회’는 회 종류도 여러 가지라 고민을 할 수밖에 없다. 대방어회만 주문할 수도 있고 방어와 연어, 방어와 광어의 궁합도 빠질 수 없다. 특히 전라상회에서만 맛볼 수 있는 방어회와 우니의 조합은 고소함의 끝판왕이다. ‘전라상회’는 직접 방문해 2층 식당에서 차림비만 내고 먹어도 되고 전화 주문으로 포장을 하거나 퀵으로 받는 것도 방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