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 퍼레이드 스니커즈 | 에스콰이어코리아
STYLE

러브 퍼레이드 스니커즈

미켈레식 유머로 만든 러닝화.

ESQUIRE BY ESQUIRE 2022.04.04
 
 
구찌 런 스니커즈 120만원 구찌.

구찌 런 스니커즈 120만원 구찌.

 
LA 할리우드 거리에서 펼쳐진 구찌의 러브 퍼레이드 컬렉션에서 인상적이었던 건 로맨틱한 밤, 긍정과 환희로 가득한 기운 그리고 레깅스 아니었을까. 자카르 튜블러 저지 레깅스라고 이름 붙은 이 옷은 아이러니하게도 이브닝 재킷과 조화되어 더 흥미로운 혼란을 가져왔다. 과연 독보적이었다. 그리고 총 6개의 남성 레깅스 룩은 구찌 런 스니커즈를 함께 스타일링했다. 지난해 출시된 구찌 런 스니커즈는 이름 그대로 전문 스포츠 브랜드의 러닝화에서 볼 법한 기능적 디자인을 해학적으로 가져다 쓴 것. 지난 구찌 런 스니커즈가 꽤 진지한 탓에 미켈레의 유머를 미처 가늠하지 못했다면 이번 시즌 유머는 좀 더 가볍고 직설적이다. 테크니컬 니트 소재에 프린트된 이국적인 하와이안 프린트와 플라밍고 컬러의 쾌활한 러버솔 장식처럼 말이다. 꿈과 사랑이 가득한 구찌의 세계관에선 이런 러닝화도 가능하다. 

Keyword

Credit

    EDITOR 고동휘
    PHOTOGRAPHER 정우영
    ASSISTANT 이하민
    ART DESIGNER 김대섭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