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데이트 코스! 전시와 함께 즐기는 카페 4 | 에스콰이어코리아
LIFE

완벽한 데이트 코스! 전시와 함께 즐기는 카페 4

덥고 습한 날씨에 이리저리 돌아다니기도 싫고, '카페나 가자!'라는 소리만 나오는 요즘. 전시와 함께 즐기는 카페는 어떨까? 웅장한 미디어아트 카페부터, 조명을 이용해 공간을 전시하는 카페까지. 쾌적하게 즐길 수 있는 전시 카페를 소개한다.

신유림 BY 신유림 2022.07.09

아트쉬프트

아트쉬프트아트쉬프트아트쉬프트아트쉬프트아트쉬프트아트쉬프트아트쉬프트
힙지로답게 ‘이런 곳에 카페가 있다고?’ 하게 되는 골목 사이 아트쉬프트가 있다. 시즌마다 다른 전시와 공연을 선보이는 이곳은 주제에 맞게 바뀌는 인테리어를 보는 재미가 쏠쏠한데 특히 사장님 부부가 예술가이기에 다양한 작품을 볼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현재는 사방이 보랏빛이라 순간 다른 공간으로 이동한 듯한 기분이 드는데 유니크한 소품들이 신비로움을 더해준다. 게다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커피와 크로플 마저 맛있으니 이곳이 왜 ‘나만 알고 싶은 아지트’ 라 불리는지 알겠다. 현장에서 굿즈를 구매할 수도 있고, 온라인 스마트스토어도 있으니 전시를 오래 기억하고 싶을 때 참고하면 좋겠다.
 
 

빛의라운지

빛의라운지빛의라운지빛의라운지빛의라운지빛의라운지빛의시어터빛의시어터빛의시어터빛의시어터빛의시어터
서울 워커힐 호텔에 위치한 빛의 라운지는 갤러리와 카페를 함께 즐기는 공간이다. ‘빛의 시어터’ 전시를 보고 관람 인증이 되면 카페를 할인가에 이용할 수 있어 전시 관람 후 들리기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카페다. ‘빛의 시어터’ 전시는 제주에서만 볼 수 있었던 빛의 벙커 전시로, 구스타프 클림트와 이브 클랭의 그림을 미디어 모션으로 감상할 수 있다. 약 한 시간 동안 화려하고 감각적인 그림들이 교차되며 상영되는데 음악을 들으며 걸으면서 감상하는 것이 좋다. 공간이 바뀌면서 달라지는 분위기를 느껴보자. 전시를 다 보고 나오면 굿즈샵과 카페를 즐길 수 있는데 여기서도 작품을 관람할 수 있으니 커피와 케이크를 시켜서 전시의 여운을 느껴보는 것을 추천한다.
 
 

콜라스트

콜라스트콜라스트콜라스트콜라스트콜라스트콜라스트콜라스트
명화를 감상하면서 핸드드립 커피를 즐길 수 있는 성수동의 전시 카페. 이곳에는 명화를 재해석한 다양한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매번 전시 테마가 바뀌는데 바뀌는 테마에 따라 다른 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 여러 번 방문해 볼 것을 추천한다. 게다가 마음에 드는 그림을 현장에서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니 전시 관람도 하고 그림도 사고, 카페도 즐기는 그야말로 완벽한 공간이라고 할 수 있다. 커피는 두 가지 종류로 고를 수 있고 제공되는 얼음컵에 담아 그림을 보며 마실 수 있다.
 

살롱드모네

살롱드모네살롱드모네살롱드모네살롱드모네살롱드모네살롱드모네살롱드모네살롱드모네
모네의 그림을 감상하며 맛있는 디저트와 커피를 즐길 수 있는 이곳. 경기도 고양에 자리를 잡았다. 넓은 공간 덕에 다양한 테마의 전시를 관람할 수 있는데 입구부터 화려한 불빛들이 공간을 채워 신비롭고 몽환적인 분위기에서 관람을 시작할 수 있다. 자유롭게 사진 촬영이 가능해 발길 닿는 곳마다 포토존이 되어 줄 것. 특히 미디어 아트로 상영되는 모네의 그림은 절로 카메라를 들게 한다. 공간을 이동하면 모네와 그의 뮤즈였던 카미유의 추억을 담은 아름다운 전시도 볼 수 있다. 직접 엽서를 꾸며보는 부스도 마련되어 있으니 더욱 특별하게 추억을 남겨보자.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