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채로운 요리처럼 색다른 몽블랑, 오데마 피게, 예거 르쿨투르 등 남자 시계 8 |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 Korea)

입맛 당기는 시계.


LUNCH BREAK


40mm 오토매틱 무브먼트 8700유로 몽블랑.

40mm 오토매틱 무브먼트 8700유로 몽블랑.

MONTBLANC 헤리티지 오토매틱
시대를 초월한 클래식. 노란빛을 띠는 골드 케이스와 녹색 다이얼이 조화롭다. 정교하게 제작된 오토매틱 셀프와인딩 무브먼트가 탑재되어 있으며 악어가죽 스트랩을 매치했다.


40mm 오토매틱 무브먼트 3만860유로 파텍필립.

40mm 오토매틱 무브먼트 3만860유로 파텍필립.

PATEK PHILIPPE 칼라트라바 위클리 캘린더
이 시계는 시와 분, 날짜 표시에 그치지 않는다. 위클리 휠을 장착해 주와 월까지 표시하는 전례 없는 시계. 가장 긴 핸즈가 다이얼 가장 바깥 부분에 표시된 주와 월 인덱스를 가리킨다.


42mm 오토매틱 무브먼트 2만9500유로 바쉐론 콘스탄틴.

42mm 오토매틱 무브먼트 2만9500유로 바쉐론 콘스탄틴.

VACHERON CONSTANTIN 오버시즈 크로노그래프
여행에서 영감을 받은 오버시즈 컬렉션. 그중 크로노그래프 버전은 바쉐론 콘스탄틴의 긴 여정을 상징하기도 한다. 새틴 솔레일 마감 처리된 블루 다이얼과 스틸 케이스의 탁월한 조화.


39.8mm 오토매틱 무브먼트 7000유로 까르띠에.

39.8mm 오토매틱 무브먼트 7000유로 까르띠에.

CARTIER 산토스 드 까르띠에
훌쩍 더 커진 새로운 산토스 드 까르띠에. 스틸 소재에 흰색에 가까운 은색 다이얼, 검 모양의 블루 스틸 핸즈가 산뜻하다. 다른 스트랩으로 쉽게 교체할 수 있는 퀵 스위치 시스템이 특징.


42mm 오토매틱 무브먼트 1만400유로 예거 르쿨트르.

42mm 오토매틱 무브먼트 1만400유로 예거 르쿨트르.

JAEGER-LECOULTRE 폴라리스 크로노그래프
크로노그래프 모델로 폴라리스 컬렉션이 더욱 풍성해졌다. 우아한 음영이 더해진 푸른색 다이얼과 톤온톤 스티치로 장식한 가죽 스트랩의 조합이 시계의 미감을 한껏 높여준다.


41mm 오토매틱 무브먼트 4만8000유로 오데마 피게.

41mm 오토매틱 무브먼트 4만8000유로 오데마 피게.

AUDEMARS PIGUET 코드 11.59 크로노그래프
오데마 피게의 새로운 아이콘이 될 코드 11.59. 구조적 형태와 전통적인 워치메이킹의 핵심을 관통하는 동시에 모던하다. 네이비 다이얼과 화이트 인덱스가 명료하게 어울린다.


40mm 오토매틱 무브먼트 1만7000유로 쇼파드.

40mm 오토매틱 무브먼트 1만7000유로 쇼파드.

CHOPARD L.U.C XPS 스피리트 오브 네이처
공정 채굴 인증을 받은 로즈 골드 소재 케이스에 잎사귀처럼 푸른 다이얼을 장착했다. 여기에 스트랩은 식물성 태닝 공정을 거친 가죽으로 만들었다. 손목 위의 자연.


45mm 오토매틱 무브먼트 7300유로 제니스.

45mm 오토매틱 무브먼트 7300유로 제니스.

ZENITH 파일럿 타입 20 레스큐
파일럿 모델에 새로 등장한 20 레스큐는 고전적 디자인의 스틸 케이스에 파일럿의 가죽 재킷을 연상시키는 송아지 가죽 스트랩을 조합했다. 항공 세계의 영광과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시계.
입맛 당기는 시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