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아빠랑 데이트할 때 필수 코스! 여름 보양식 핫플레이스 5

맛도 좋은데, 푸짐한 양까지? 부모님 모시고 가면 100% 만족할 만한 보양식 핫플을 모았다.

BY장성실2021.07.27

뚝도농원

@sim_____________ @sim_____________ @sim_____________ @sim_____________ @eugenesmith7@sim_____________ @eugenesmith7
성수역에서 아직 가오픈 중으로 힙쟁이들에게 입소문이 빠르게 퍼지고 있는 이곳. 뚝도농원은 마치 산골짜기 어딘가에서 먹을 법한 커다란 오리구이를 만날 수 있다. 쫀득쫀득한 식감이 살아있는 오리구이를 깻잎에 싸먹고, 함께 나오는 살얼음 동동 띄운 냉짬뽕까지 곁들이면 금상첨화이다. 통째로 구운 오리구이 외에도 매콤달콤한 주물럭, 구수한 오리 백숙까지 멀리 서울 근교까지 가지 않아도 오리의 끝판왕을 만나볼 수 있으니 핫플이 될 수밖에 없는 곳이다. 알고 보니 이곳은 최강 길이 웨이팅 맛집인 몽탄, 뜨락, 금돼지식당의 대표들이 모여 만든 곳이라고. 두겹 줄은 끊어지기 어렵다는데, 두툼한 세겹 줄이 모였으니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식당이다.  
 
 

도취 하녹식당

도취 하녹식당도취 하녹식당도취 하녹식당도취 하녹식당도취 하녹식당도취 하녹식당
특히 부모님과 외식을 나갈 땐 사람이 많지 않고, 한적한 곳에서 여유있게 식사를 할 수 있는 공간을 찾게 된다. 기껏 모시고 찾아갔는데 양도 적고, 맛도 없다면 민망할 수 있는데 서촌에서도 9가지 코스 요리로 한식 맡김차림을 만날 수 있는 도취에선 그럴 걱정이 사치일 뿐이다. 도취 하녹식당은 상호에서 느껴지듯 한옥에서 프라이빗하게 즐길 수 있는 곳으로, 반드시 2인 이상만 예약이 가능한 곳이다. 에피타이저로 생각하면 좋을 주전부리부터 한입거리와 샐러드, 제철 나물, 볶음 명란에 한우 꾸릿살 타르타르, 진갈비살구이와 돌솥밥, 쌀 아이스크림까지 부모님도 기쁘고 자식들도 행복한 식사를 즐겨보자.  
 
 

미덕원

미덕원미덕원미덕원미덕원미덕원
보통 한방오리 진흙구이라 하면 부들부들한 오리고기에 각종 견과류와 한약재가 가득 들어간 만큼 값도 비싸다는 생각이 들기 마련이다. 미덕원은 경기도 풍산역 애니골에서 가성비 좋은 한방 오리를 맛볼 수 있어 소문난 ‘찐’ 보양식 맛집이다. 누가 몸에 좋은 건 맛이 없다고 했나. 고소한 풍미에 야들야들한 살을 찢어 한입 먹다 보면 금세 뼈만 수북하게 쌓이는 걸 발견하게 될 것. 미덕원에선 진흙구이 외에도 전복, 능이버섯 등 각종 몸에 좋은 재료가 듬뿍 들어간 오리백숙, 연잎으로 싼 오리 훈제찜까지 준비되어 있으니 누군가 은혜에 보답하고 싶을 때 혹은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께 방문한다면 더없이 좋은 선택지가 될 것.
 
 

대련집

대련집대련집대련집대련집대련집대련집
이열치열의 계절인 여름, 올해처럼 무더위가 지속될 땐 노란 알배추에 부드러운 수육을 올려 먹어주면 그만한 식사가 따로 없다. 을지로에서도 오랜 세월이 느껴지는 대련집에선 수육에 해물파전, 푸짐한 고명이 올라간 손칼국수까지 맛볼 수 있다. 일단 밥보다 면을 더 선호하는 면파 아버지들에게 추천하는 대련집은 수육도 맛있지만 담백하면서 고소한 칼국수가 일품이다. 화려하지 않아도 소박한 한 상이 주는 리얼 노포 식당으로, 언제 가도 푸짐한 양에 친절함까지 갖춘 맛집이다.  
 
 

참숯민물장어구이

참숯민물장어구이참숯민물장어구이참숯민물장어구이참숯민물장어구이
답십리에서 장어 맛집으로 소문난 참숯민물장어구이. 일단 장어 먹는 날이라 생각하면 ‘보양을 제대로 하겠구나’ 하고 기대하게 되는데, 양이 적거나 혹은 직원이 구워 주지 않아 모조리 태우게 되면 칭찬은 커녕 되려 혼나게 된다. 이곳은 그럴 걱정이 없는데 소금, 간장, 고추장 세 가지 맛 중 골라 시키면 아주 먹음직스럽게 장어를 구워 착착 썰어서 배치해주니 함께 나오는 장어우거지탕과 먹다보면 끝도 없이 들어감을 느낄 수 있다. 첫 주문 이후로 추가시에는 1마리씩도 주문이 가능한 점이 좋다.